Of the man, by the man, for the man, protect Man’s room! This TV show modify house living room for the man who devote all of himself for his family members but has never got respect from his family members for his hobby. Blend produce opening title sequence movie of the second season of the TV show SooBangSa for CJ E & M Xtm Channel.

The opening title sequence of SooBangSa Season 2 describes the anger and heaviness of present age man who got lot of stress with lot of work for his family but who cannot even enjoy their hobbies with freedom because of his family member, especially because of his wife.

The main design components of the opening title are famous types of man’s hobby such as camping, car, game, military gears, spa, and alcohol drink. Men are described as boys because men always keep the emotion of childhood and men’s hobbies express that emotion even they have got old. We combine the components of man’s hobby types with toy mechanism to show men’s psychology and expression of his ideology for this project, SooBangSa Season 2.

수컷에 의한, 수컷을 위한, 수컷의 방을 사수하라! 가족을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해 일하지만 점점 줄어드는 현시대 가장의 입지를 다시 살려주기 위한 집안 개조 프로그램 수방사. 그 두번째의 시즌의 오프닝 타이틀영상을 CJ E & M Xtm채널의 의뢰를 받아 Blend가 제작하였다.

수컷의 방을 사수하라(수방사) 시즌 2의 타이틀은 가족을 위해 각종 업무와 스트레스에 시달리지만 가정이 있어 본인이 간절히 원하는 취미생활 하나 자유로이 행할 수 없는 현 시대 가장들의 답답함과 분노를 역동적으로 표현한 모션그래픽이다.

이번 타이틀 영상을 구성하는데 있어서 남자의 취미를 대표할 수 있는 캠핑, 자동차, 게임, 밀리터리 용품, 스파, 술 등이 주요 요소들로 활용되었다. 남자는 나이가 들어도 소년의 감성을 간직하고 있고 그 감성이 결국 취미로 표출되어 지기에 흔히 성인 남성을 자라지 않는 소년에 비유되는 경우가 많다. 이러한 남성 심리와 억압된 현실에 대한 자아 표출을 남성 취미 요소와 장난감 메커니즘의 결합된 디자인으로 본 방송의 컨셉을 담아내었다.

Client:
XTM

Production Company:
Grabit

Director:
Grabit

Art Director:
Lee Eun-sol

StoryBoard:
Son Ho-Hyeon

Rigging:
Kim Hwan-ho

Lighting & Rendering:
Kim Hwan-ho, Lee Eun-sol

Compositing:
Son Ho-Hyeon

Copyright (c) Grabit. All rights reserved